2012년, 미러리스 시장의 전망은?



주변에서 보면 확실히 미러리스 기종을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이 늘었습니다.
예전 같으면 똑딱이에서 하이엔드냐 Dslr 을 고민하시는 분들이 그 중간의 영역을 차지하고 있는 미러리스를 많이 선택을 하십니다.
그만큼 시장도 커지고 회사간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그럼 올 2012년은 어찌될지 아니 궁금할 수가 없습니다.


1. 올림푸스

비록 지금은 올림푸스 카메라를 쓰고 있지 않지만 제가 그래도 나름 올빠입니다.
근데 지금의 올림푸스는 솔직히 그리 희망 차 보이지가 않습니다.


2011년 일본 미러리스 점유율 1위를 했다지만 올림에서 많이 판매된 모델들을 보면 pl2, pl1s, pl1 그리고 p3 순으로 이어집니다.
작년 출시했던 p3 만 간신히 순위에 들어가고 pl3 나 pm1 은 순위에도 못 들어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오래전에 출시된 그래서 가격이 저렴한 모델들 위주로 판매가 되었습니다.
즉 2012년에 p3, pl3, pm1 이 과연 저 점유율을 지속 시켜줄 수 있는지는 의문입니다.

여기에 올림푸스의 가장 큰 단점인 센서 문제도 있습니다.
같은 마이크로 포서드라도 파나소닉은 직접 제조를 합니다만 올림푸스는 파나소닉의 센서를 가져다 씁니다.
근데 파나소닉에게 올림푸스는 같은 동반자이면서 또 경쟁자이기에 비슷한 시기에 제품이 나와도 아주 약간이나마 파나의 센서가 더 좋은 것이지요.
올빠지만 E-P1, E-P2 그리고 E-P3 까지 다 써봤지만 현재 올림은 저에게 크게 땡기는 시스템이 아니네요.
E-P2 는 제가 사용했던 카메라 중 가장 재미나게 사용했던 바디임은 틀림없지만 내부 부식으로 사망하고 이제 올림을 버린 상태고요.
단 이번에 12-50 렌즈가 방진방적으로 나오던데 바디까지 방진방적으로 나온다면 그때는 다시 고려해볼 만 합니다.


2. 파나소닉


파나소닉은 정말 무섭습니다.
센서도 정말 빠르게 따라잡고 있고 기기적 성능 또한 타사 미러리스가 넘볼 수 없는 수준입니다.
특히 이번에 나온 GX1 에 x14-42 렌즈를 보면 바로 이게 미러리스가 가야하는 길이구나 하는 것을 보여줍니다
af 도 어지간한 dslr 보다 더 빠르며 컨트라스트 af 에서 문제가 되는 동체추적 또한 워낙 빠른 af 로 커버를 해주고 있습니다.
렌즈도 단렌즈가 아닌 줌렌즈를 팬케익으로 만들어서 선보였고요.
센서 성능도 상당히 발전을 이루어 고감도의 경우 소니에는 못 미쳐도 최소한 삼성에게는 크게 뒤쳐지지 않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물론 이 센서를 올림에게 줄지는 의문시되긴 합니다. ㅡ.ㅡ;;
또 파나의 가장 큰 단점이였던 색감도 G3 이후에 꽤 좋아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단 하나 파나에 있어 걸림돌은 아무래도 센서 크기입니다.
저야 뭐 딱히 단점이라고 보지 않는데 많은 분들인 이점을 가장 큰 단점으로 보니깐요.
아 물론 전 파나도 그닥 땡기지는 않습니다.
파나는 gf1 써봤는데 저랑은 잘 안 맞더라고요.


3. 소니

2012년 소니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이건 잘 예측하기가 힘듭니다.
일단 이번에 새로 발표한 Nex-7 은 정말 뛰어나긴 합니다.
하지만 가격이 바디만 150만원 정도입니다.
제 A850 중고가보다 nex-7 이 더 비쌉니다. ㅡ.ㅡ;;
여기에 함께 발표된 Zeiss 24mm f 1.8 이 렌즈도 가격이 140 입니다.
Nex-7 에 24.8 의 조합으로 구매하면 15만원 할인되어 275만원이라고 하네요.
물론 이건 초기가이고 조금 시간이 지나면 가격이 내려올 것이지만 너무 비쌉니다.
소니의 고가정책이 과연 통할지가 2012년 소니의 성적을 보여주겠지요.

물론 기존에 있던 Nex-5n 이나 c3 같은 것이 많이 뒤쳐지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지금 있는 제품들도 충분히 좋고 경쟁력이 있는 모델이지만 소니는 렌즈가 좀 적습니다.
일단 저렴한 가격대의 렌즈들을 뽑아내야하는데 덜컹 140만원짜리 렌즈를 내놓았으니.....
40만원 정도의 50.8 도 하나 발표하긴 전체적으로 타회사들 보다 렌즈가 많이 부족하지요.
지금 제가 nex-5 를 쓰고 있는데 18-55 번들이나 16팬 렌즈를 사용하면 솔직히 여태 써 본 미러리스 중에서는 가장 화질이 떨어집니다.
수동렌즈로 쓰면 뛰어난 센서의 성능을 잘 뽑아주는데 편히 쓸 수 있는 af 되는 렌즈가 별로 없지요.
소니는 24.8 같은 고가 렌즈 보다는 파나소닉의 20팬이나 삼성의 30팬 같은 그리 비싸지 않으면서 성능 좋은 팬케익부터 하나 내놓아야 할 것입니다.
그나마 소니도 가후로 유명하니 5n 의 가격이 내려오면 충분히 지금의 시장은 지킬 수 있다고 보여집니다.
소니에게는 지금보다 내려오느냐가 문제가 아닌 조금 더 치고 올라올 수 있느냐가 관건이라고 보여지네요.


4. 삼성

삼성이 예전에 2012년에는 dslr 포함한 전체 카메라 시장 세계 1위를 하겠다고 말했었지요.
2012년이 시작한 지금 시점에서 보면 그냥 웃을 수 밖에 없습니다.
세계 1위는 커녕 국내 1위조차도 못 하고 있습니다. 물론 똑딱이에서는 압도적일 것입니다.

특히 작년에 내놓은 nx200 의 경우 처음부터 단추를 잘못 끼웠다는 생각이 강했습니다.
소니의 Nex-5N 에 비해 큰 강점은 없어보였는데 가격은 더 비싸게 나왔습니다.
현재도 판매 가격은 더 비싸고요.
하지만 중고 시장에서의 가격은 5n 에 비해 nx200 이 더 저렴합니다.
판매가는 높은데 중고가는 더 낮다는 것이 현재 삼성의 위치를 그대로 보여주는 것이지요.

여기에 삼성하면 그래도 렌즈에서 강점이 있었습니다.
성능도 좋았지만 가격 또한 상당히 저렴해서 큰 메리트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최근 출시되었던 60마, 85.4 같은 경우 고가의 렌즈로 나왔습니다.
아무리 렌즈가 좋다지만 고가의 렌즈를 선뜻 구매하기란 쉽지가 않지요.

또 nx200 이후에 불거졌던 렌즈들의 편차도 nx200 에 찬물을 부어버렸습니다.
특히 야심차게 내놓은 16mm 팬케익 렌즈가 중앙부랑 주변부 편차에서 가장 심한 모습을 보여주었지요.
번들인 그냥 번들이려니하고 넘어가도 16팬은 가격도 아주 저렴한 편에 속한 렌즈는 아니였으니깐요.
카메라를 구입하는데 있어 뽑기운이 있어야하며 잘못 뽑았을 경우 a/s 센터를 다니며 수리 혹은 교환을 해야했습니다.

조만간 nx20 이 새로이 발표될 것으로 생각되지만 전세계 1위는 고사하고 국내 1위도 솔직히 좀 버거워 보이긴 합니다.
삼성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또 뭔가 획기적인 것이 나와 미러리스 시장을 제패한다고 믿고 있지만 여태 보여주었던 모습에서는 불가능에 가깝다고 봐야겠죠.
가격도 nex-7 비싸다고 nx20 도 비싸게 책정하는 실수만 하지 않으면 그나마 다행일 것입니다.


5. 니콘
소니, 삼성이 기존의 dslr 과 같은 크기의 1.5 크랍 비율의 센서를 사용한 것과 달리 니콘은 2.7 크랍 비율의 센서를 사용했습니다.
그리고 가격도 그리 저렴하지 않았고요.
근데 의외로 반응이 괜찮습니다.
가격도 그렇게 저렴하지는 않은 편인데 역시 니콘이라는 이름 때문인지 많은 분들이 선택을 하더라고요.
화질도 꽤 괜찮기도 하고요.
저도 가격만 조금 더 저렴해지면 c 마운트 렌즈 전용으로 하나 가지고 있어도 괜찮을 것 같다라는 생각을 합니다.


6. 펜탁스


센서리스라고 놀림을 받았던 펜탁스 Q 입니다.
근데 이것도 은근 반응이 괜찮습니다.
물론 센서는 하이엔드 정도의 사이즈지만 화질은 상당히 괜찮다고 하더군요.
여기에 사이즈도 작아서 정말 간단히 들고 다니기를 원하시는 분들이 선택을 하곤 합니다.
하지만 펜탁스도 가격이 저렴하지 않습니다.
어느 정도 점유율은 차지할 수 있겠지만 일정 부분 이상 치고 올라오기에는 아무래도 무리지 않을까 싶습니다.


7. 후지

요즘 사람들에게 큰 기대를 하게 만드는 것이 또 후지입니다.
기존의 x10 이나 x100 처럼 붙박이 카메라가 아닌 렌즈교환식 미러리스가 새로 나온다고 합니다.
여기에 선서도 새로이 개발한 센서를 달고 나온다고 하네요.
렌즈도 3가지 종류가 발표되었는데 딱 봐도 비쌀 듯한 스펙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렴하지는 않겠지만 그래도 고가의 미러리스 시장에서는 충분히 파고들 여지는 있습니다.



결국 올 한해도 미러리스 카메라 시장에서는 치열한 전쟁이 벌어질 것 같습니다.
그래도 가장 우세한 쪽은 아무래도 소니하고 파나소닉이 될 것 같고요.
그외 여러 회사들의 치열한 싸움으로 소비자들은 즐겁기만 합니다.
가격도 많이 저렴해지고 선택할 수 있는 제품들도 다양해지니깐 말이죠. ㅎㅎ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yourjune.tistory.com BlogIcon yourjune 2012/01/07 22:18

    저도 비슷한 포스팅 쓰려고 생각하고 있어서 댓글 남기고 갑니다. 저는 캐논에서 1.6크롭 CMOS 달고 하이브리드로 나왔음 합니다. 니콘이 2.7크롭으로 삽질하느라 잘만 나온다면 캐논이 올킬할 것 같은데... 600D 팔아먹느라고 별 관심은 없어 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2/01/07 23:02

      아마 캐논에서 1.6 크랍으로 나온다면 핵폭탄이겠지요.
      근데 과연 나올련지 모르겠습니다.
      소니, 삼성과 달리 캐논 니콘은 dslr 도 여전히 중요하니깐요.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ok-dj.com BlogIcon CANTATA 2012/01/08 01:40

    저는 총알의 압박으로 인해...
    작년에 구입한 Nikon P300을 올해도 이용해야겠네요...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12/01/09 16:48

    올해는 하이엔드 똑딱이를 하나 들이면 어찌 넘어갈듯 한데...열정이 예전같지 않은게 문제네요.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2/01/09 23:36

      침체기에 빠져드신건가요?
      이럴땐 기변이 젤 재미있긴한데요. ㅎㅎㅎㅎ

prev 1 ... 78 79 80 81 82 83 84 85 86 ... 1534 next